내일은 국민가수 투표하기 (4 Page) :: 내일은 국민가수 투표하기

소상공인은 지난 1월 18일부터 주요 은행에서 연 2%대 금리로 2차 대출을 받을 수 있습니다.집합제한업종 임차 소상공인을 위해선 1천만원까지 추가 대출을 받을 수 있는 특별지원 프로그램이 가동됩니다.

금융위원회는 14일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3차 확산으로 어려움을 겪는 소상공인을 지원하고자 금융지원 프로그램을 개편했다고 밝혔습니다. 소상공인 2차 대출은 18일 접수분부터 최고 금리가 최대 2%포인트 내려갑니다.

 

소상공인 2차대출 금리

은행권은 지난달 9일 최고 금리를 종전 연 4.99%에서 연 3.99%로 1%포인트 인하하기로 결정했는데 국민·신한·우리·하나·농협·기업은행은 1%포인트 더 내리기로 했습니다.

이에 따라 이들 6개 은행에서는 연 2%대 금리가 일괄 적용됩니다. 종전 대출 금리는 연 2∼4%대였습니다. 그 외 은행들에서는 연 2∼3%대 금리로 대출받을 수 있습니다. 또 5년 대출(2년 거치·3년 분할상환) 기간 가운데 1년차 보증료율이 기존 0.9%에서 0.3%로 0.6%포인트 내려갑니다.

 

소상공인 2차대출 금액

2차 대출은 모든 소상공인이 최대 2천만원까지 받을 수 있습니다. 단, 법인 사업자와 1차 금융지원 프로그램(기업은행 초저금리대출·시중은행 이차보전대출·소상공인진흥공단 경영안정자금)을 3천만원 넘게 이용한 소상공인은 대상에서 제외됩니다.

정부는 집합제한으로 피해가 집중된 소상공인들의 임차료 부담을 줄이고자 특별대출 프로그램도 마련했습니다. 지난 11일부터 지급이 시작된 버팀목 자금 가운데 200만원 신청이 가능한 집합제한업종 소상공인(개인사업자)이 지원 대상입니다.

 

이 가운데 현재 임대차 계약을 맺은 개인사업자 소상공인이라면 기존 소상공인 금융지원 프로그램 이용 여부와 상관없이 추가로 최대 1천만원까지 대출이 가능합니다. 현재 수도권에 시행 중인 거리두기 2.5단계에서 집합제한 업종은 식당, 카페, PC방, 공연장, 미용실, 마트, 오락실 등입니다. 현재 0.9%인 보증료 경감 혜택도 있습니다. 1년차 보증료는 면제받고 2∼5년차에는 0.3%포인트 내려간 0.6%를 적용받는입니다.

금리는 소상공인 2차 대출과 같은 수준입니다. 금융위 관계자는 "현재 2차 대출을 운영하는 12개 시중·지방은행의 전산 시스템 구축 상황 등을 최종 점검 중"이라며 "18일부터 개편된 2차 대출과 임차 소상공인 특별지원 프로그램 신청이 가능하다"고 말했습니다.

12개 은행은 국민·농협·신한·우리·하나·기업·경남·광주·대구·부산·전북·제주은행입니다.

4차 재난지원금 신청 대상

 

4차 재난지원금 신청 대상

정부가 4차 재난지원금 지급을 위해 3월 2일 국무회의에서 의결한 15조원 규모 추가경정예산안에서 현금 지원 총액은 8조 1천억원입니다. '소상공인·고용취약계층 긴급 피해지원금' 항목입니다.

mn41.tistory.com

함께 읽으면 좋은 글

반응형